담양 친환경 쌀, 제주 학생들 밥상에 오른다
상태바
담양 친환경 쌀, 제주 학생들 밥상에 오른다
  • /담양=조상용 기자
  • 승인 2020.02.13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郡, 다음달 부터 어린이집 등 819개소에 500t 공급

[담양=광주타임즈]조상용 기자=담양 ‘대숲깨끗한 친환경 쌀’이 오는 3월부터 제주도 학교급식 쌀로 공급되어 11만명의 어린이 및 학생들 밥상에 오르게 된다.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친환경 쌀이 제주특별자치도 학교급식용 쌀로 선정되어 오는 3월부터 2년간 학교 및 어린이집 819개교에 연간 500t을 공급한다고 밝혔다.


담양군의 친환경 쌀은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지속적으로 연간 500t의 쌀이 서울시 학교급식으로 공급되고 있었으며, 올해 제주도 학교급식 쌀로 선정돼 연간 1000여 톤을 서울과 제주도에 공급하게 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자라나는 어린이들의 건강증진을 위해 도내 어린이집 및 학교 819개교에 친환경 쌀을 지원하고 있으며, 서류심사에 이어 현장평가 밥맛 품평회 등 3차례의 심사를 통해 선정한다.


최형식 담양군수는 “담양 친환경 쌀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친환경농업의 중심지로서의 청정 담양군을 다시 한 번 알리는 계기가 된 것에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 우리 농산물의 경쟁력을 더욱 높일 수 있도록 농협 미곡종합처리장 통합을 통한 시설현대화, 품질고급화 등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