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취약계층 여성 ‘운전면허 취득’ 지원
상태바
영암군, 취약계층 여성 ‘운전면허 취득’ 지원
  • /영암=장재일 기자
  • 승인 2020.03.23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까지 교육생 모집

[영암=광주타임즈]장재일 기자=영암군 종합사회복지관은 취약계층 여성들의 취업 연계성을 높이고 사회활동 범위 확장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취약계층 여성들을 위한 ‘자동차 운전면허 취득 교육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이번 자동차 운전면허 취득교육 지원 사업은 관내 기초생활수급권자, 차상위계층, 한부모 가족 모자가정, 여성가장, 경력단절 여성, 장기실직자 등 자활촉진이 필요한 사람들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영암군은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3일 동안 교육생 15명을 접수 받아 선정된 대상자에게는 운전면허 취득 교육비(1인 60만원)의 50% 이상을 지원한다. 관내 신세계자동차운전전문학원(신북면 소재)과 연계해 운전면허 취득에 필요한 학과교육, 기능교육, 도로주행 교육을 실시하며 교육일정은 4~6월중 진행될 예정이다. 


교육과정 등 자세한 문의는 061-470-6754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