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자율방범대 연합회, 코로나19 극복 성금 300만 원 기부
상태바
무안군 자율방범대 연합회, 코로나19 극복 성금 300만 원 기부
  • /무안=박준범 기자
  • 승인 2020.04.08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안=광주타임즈]박준범 기자=무안군 자율방범대 연합회(회장 정미희)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최근 무안군에 성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사랑의 주거환경개선사업 등 지역 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는 정미희 연합회장은 “단체 특성 상 주민들과 소통할 기회가 많은데 코로나19 때문에 다들 힘들어 한다”며 “9개 읍면 자율방범대와 연합회에서 모금한 이 기부금이 조금이나마 주민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산 무안군수는 “코로나19 상황이 길어지고 있는데 여러 사회단체와 개인이 꾸준한 온정의 손길을 보내준 덕분에 생활이 어려운 분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조기 종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기부 받은 성금은 무안군 종합사회복지관을 통해 취약계층에 쓰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