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숲맑은 담양 쌀, 명품 쌀로 ‘우뚝’
상태바
대숲맑은 담양 쌀, 명품 쌀로 ‘우뚝’
  • /담양=조상용 기자
  • 승인 2020.05.21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10대 고품질 브랜드쌀 평가 ‘대상’…10년 연속 상위권 수상 기염

[담양=광주타임즈]조상용 기자=담양군 대표 브랜드인 금성농협의 ‘대숲맑은 담양 쌀’이 올해 전남도 10대 고품질 브랜드 쌀 평가에서 대상을 받았다.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쌀은 평가의 공정성 확보를 위해 6개의 전문기관인 보건환경연구원, 농산물품질관리원, 한국식품연구원, 농협전남지역본부와 전남농업기술원, 전남도가 함께 평가했으며, 시중에 유통되는 판매처에서 두 차례에 걸쳐 무작위로 구입한 시료를 대상으로 식미, 품위, 품종 혼입률, 중금속 오염도, 잔류 농약검사 및 가공, 저장에 대한 현장평가 등을 통해 선정했다.


담양군은 농업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지난 10년 동안 위생농업과 품질 고급화를 꾸준히 추진해왔고, 농업의 기본인 쌀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고품질 쌀 생산 명품화 단지 조성과 철저한 계약재배에 의한 생산, 농가 교육, 홍보 등에 총력을 다해왔다.


유통에서는 당일 도정해 출고하는 1일 원스톱 시스템을 구축해 15일이 지난 쌀에 대해서는 전량 교체를 하는 소비자 리콜제를 시행해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이는 등 생산에서 가공․유통까지 전 과정을 단계적으로 차별화한 시책을 펼쳤다.


이처럼 지역농업인, 금성농협, 담양군이 일체가 돼 각고의 노력을 기울인 결과 ‘대숲맑은 담양쌀’이 도내 간척지 쌀의 특권이었던 전남 고품질 쌀 브랜드 평가에 10년 연속 상위권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또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 쌀로 선정된 ‘대숲맑은 담양 쌀’은 3000만원의 시상금과 함께 전남도와 연계한 대형 유통업체 공동마케팅 지원을 받게 된다.


최형식 담양군수는 “담양 농산물이 누구에게나 인정받고 다시 찾을 수 있도록 위생농업과 고품질화를 더욱 철저히 하고 적극적인 홍보마케팅으로 농산물의 안정적 판로를 지속적으로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