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홍도 섬 원추리 축제 ‘취소’
상태바
신안군, 홍도 섬 원추리 축제 ‘취소’
  • /신안=임세운 기자
  • 승인 2020.06.29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안=광주타임즈]임세운 기자=신안군은 다음 달 홍도에서 개최 예정인 섬 원추리 축제를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취소한다고 29일 밝혔다. 


군은 ‘홍도원추리(Hemerocallis hongdoensis)’란 학명을 가지고 있는 홍도의 원추리 꽃을 주제로 지난해 축제를 열었다.


올해에도 7월23일부터 8월2일까지 ‘제2회 섬 원추리 축제’를 위해 해변 경관채색과 환경정비를 실시하고 관광객을 맞이할 준비와 노력을 해왔으나, 코로나19 재확산 여파로 열리지 않게 됐다.


섬 원추리축제 추진위원장(최성진)은 코로나19 재확산 가능성과 외부 관광객 유입에 따른 방역수칙 이행 가능성을 검토했다. 그 결과 축제를 취소해 정부의 생활방역 기조에 적극동참하고 군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에 두고 취소 결정을 내렸다.


신안군수(박우량)는 “축제 준비를 위해 노력해준 홍도 주민들과 관계자들에게 죄송한 마음을 전하며, 아쉬움은 있지만 군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결정한 일인만큼 양해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