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수돗물 2차 점검서도 ‘이상 무’
상태바
목포시 수돗물 2차 점검서도 ‘이상 무’
  • /목포=임세운 기자
  • 승인 2020.07.28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관합동점검단 구성·검사

[목포=광주타임즈]임세운 기자=목포시는 27일 시 상수도 시설물의 유충 발생 유무와 안정성을 2차로 정밀 점검해 이상 없음을 재차 확인했다.


시는 지난 7월 중순 상수도 시설물 1차 긴급 점검해 수돗물 안전성을 확인했지만 최근 확산된 시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민·관 합동 점검단을 구성하고 정수과정 전반에 대해 시설물 2차 정밀점검을 실시하게 됐다고 밝혔다.


2차로 실시된 민·관 합동 정밀점검 결과 목포시 수돗물은 이상 없으며 유충으로부터 안전함이 재차 확인됐으며, 민간 점검단도 전반적인 위생 관리 실태에 만족을 표했다.


특히, 민·관 합동 점검단은 목포시 수도과, 수자원공사(K-water) 공공기관 5인, 민간인 3인 포함 총 8명으로 구성해 검사결과의 신뢰성을 높였으며, 향후 수돗물 유충 발견 등 사회적 이슈 발생 시 연중 상시 운영될 예정이다.


점검단은 목포시 관할의 정수장내 ▲정수지 여과지 층 유층 서식 여부 ▲여과지 역세척 적정 속도 확보 등 정수처리 공정 운영 적정성 여부 ▲수처리 공정, 건물 내ㆍ외부 전반적 환경 상태 ▲배수지의 스크린 파손 여부, 배수지 내의 물고임 등 전반적 환경 상태 등을 확인하고 점검했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안심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마실 수 있도록 수질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므로 수돗물 유충 발생에 대한 시민들의 우려는 적극적인 홍보로 해소해 나갈 계획”이라며 “타지자체 사례에서 보듯이 정수장과 배수지 등 상수도 시설물이 안전하더라도 관리부실로 공동주택 저수조에서 유충이 발생될 수 있으니 아파트 등의 공동주택 관리자는 위생관리에 특별히 신경을 써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