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카 탐지기 사주면 뭣하나” 광주시교육청 11대나 방치
상태바
“몰카 탐지기 사주면 뭣하나” 광주시교육청 11대나 방치
  • /김영란 기자
  • 승인 2020.07.30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타임즈]김영란 기자=광주시교육청이 몰래카메라 적발기기를 구입하고도 방치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30일 광주시의회 김점기 의원(남구2)에 따르면, 광주시교육청은 2018년 12월 교육부 예산을 지원받아 불법 촬영카메라 탐지기 11대를 구입했다.


하지만 시교육청은 현재까지 이 기기를 이용해 교육시설의 몰래카메라 설치 여부를 한 차례도 점검하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다.


최근 교육부가 교내 불법 촬영시설 전수조사 지침을 내리자 광주시교육청은 외부 업체에 용역을 맡길 예정이기도 하다.


김 의원은 “몰래카메라 적발 장비를 구입하고도 단 한 차례도 사용하지 않아 예산을 낭비했다”며 “외부 업체 용역으로 문제를 해결하려는 것도 행정편의주의식 발상이다”고 지적했다.


광주시교육청 관계자는 “2018년에 구입한 기기는 최근의 몰래카메라를 적발하는 데 기술적인 한계가 있어 외부 업체에 용역을 맡길 수 밖에 없다”고 해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