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공공일자리사업 321명 추가 모집
상태바
광주시, 공공일자리사업 321명 추가 모집
  • /김영란 기자
  • 승인 2020.08.13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방역 분야…취업 취약계층 우선선발

[광주타임즈]김영란 기자=광주시는 2단계 시민 공공일자리 사업 참여자 321명을 추가 모집한다.


코로나19 방역망을 구축하고자 유동인구가 많은 버스 지하철 터미널, 공공청사 등 다중이용시설에 방역인력을 추가로 투입하기 위해 추진한다.


모집 분야는 생활방역으로 대중교통 시설방역단 250명, 도시철도 생활방역 41명, 역과 터미널 열감지기 운영 16명, 시청사 등 공공청사 방역 14명 등 총 321명이다.


신청자격은 공고일 기준 만18세 이상의 근로능력이 있는 광주시민으로 경기침체로 생계지원이 필요한 시민은 소득·재산에 상관없이 참여할 수 있으며 대학생이나 대학원생도 참여 가능하다.


특히 긴급 생계지원이 필요한 저소득층, 장애인, 6개월 이상 장기실직자 등 취업 취약계층과 코로나19로 실직한 경험 등이 있으면 우선 선발한다.


근로시간은 주 15~25시간(1일 3~5시간)이며, 임금은 최저임금(시간당 8590원)을 적용한다.


14일부터 19일까지 시청, 주소지 관할 구청·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선발된 인력은 9월8일 발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