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 옥암수변공원 밤길 밝아진다
상태바
목포 옥암수변공원 밤길 밝아진다
  • /광주타임즈
  • 승인 2020.09.06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책로 1.6km에 태양광 가로등 42본 설치
목포 옥암수변공원./목포시 제공
목포 옥암수변공원./목포시 제공

[목포=광주타임즈]옥암수변공원에 태양광 가로등이 설치돼 야간 산책길을 안전하게 밝힌다.


(사)밀알복지재단에서 전국 226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안심가로등 지원사업’ 전국 공모에 목포시가 최종 선정돼 옥암수변공원의 보행환경이 개선될 전망이다.


특히 이번 사업은 관내 산책로 개선을 고민해 오던 부주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선제적으로 응모해 얻은 결과로 동 행정의 좋은 사례가 되고 있다. 


사업대상지는 부주동 관내에 위치한 옥암수변공원 산책로(영산강 둑방 길) 총연장 1.6km 구간으로 금년 말까지 순수 민간자본 3억원을 투입해 태양광 가로등 42본이 설치될 예정이다.


태양광 가로등은 독립충전식 LED등으로 50W급 태양광 패널에서 생산된 전력을 낮 시간 동안 충전해 4~5일 이상 유지할 수 있으며 일출 ‧일몰시간을 자동으로 감지해 점·소등이 가능하다. 


또한, 충전 컨트롤러를 적용해 일조량이 부족한 겨울철이나 여름철 태풍, 장마기간에도 안정적으로 작동하는 최첨단 기기이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이번 안심 가로등 설치로 옥암수변공원을 찾는 많은 시민들이 야간에도 안전하게 산책할 수 있는 보행환경이 조성됐다”며 “앞으로도 사회안전망을 구축에 힘써 안전도시 구현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