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추석 종합방역대책 추진
상태바
함평군, 추석 종합방역대책 추진
  • /함평=나근채 기자
  • 승인 2020.09.14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 입국자 임시생활시설 운영 등 8개분야 시행

[함평=광주타임즈]나근채 기자=함평군은 14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추석 연휴 종합방역대책회의를 열고 오는 10월 4일까지 3주간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특별방역기간으로 정했다고 밝혔다.


군은 이번 추석 연휴가 코로나19 전국 확산의 분수령이 될 것으로 보고 정부가 발표한 특별방역기간(9월28일~10월12일)에 맞춰 지역실정을 고려한 세부 방역대책을 마련했다.


군은 이번 연휴기간 동안 비상방역대책반 상시 운영을 비롯해 해외 입국자 임시생활시설 운영, 위생업소(음식점·카페 등) 지도점검 등 8개 분야에 걸쳐 특별방역조치를 시행한다.


문화·관광시설 긴급 방역 등 관광객 수용태세를 확립하고 사회복지시설·봉안시설에 대한 긴급방역과 장애인복지시설 공무원 전담제 등도 병행 실시된다.


특히 군은 이번 방역조치와 함께 군민과 출향인 등을 대상으로 한 ‘잠시 멈춤 한가위’ 운동도 대대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마을방송, 안내문자, SNS 등을 통해 ▲귀성·역귀성 자제 ▲성묘자제 ▲벌초인원 최소화 및 벌초대행서비스 이용 ▲영상통화로 가족안부 전하기 등의 4대 수칙을 적극 홍보하면서 명절 방역분위기를 조성해 나갈 방침이다.


이상익 함평군수는 “그동안 주민 모두가 많은 불편을 감수하면서 방역·위생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준 덕분에 우리 지역은 큰 위기 없이 코로나19 확산을 잘 차단해왔다”며 “어렵게 지켜온 우리 모두의 방역 노력이 더 확실한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이번 추석만큼은 이동을 최소화하고 가급적 안전한 집에 머물러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