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만국가정원, 국화꽃으로 고흐의 명화 재현
상태바
순천만국가정원, 국화꽃으로 고흐의 명화 재현
  • /순천=이승현 기자
  • 승인 2020.09.16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10월 31일까지 ‘별이 빛나는 밤’ 등 5개작 선봬
순천만국가정원 네덜란드 정원 조감도./순천시 제공
순천만국가정원 네덜란드 정원 조감도./순천시 제공

[순천=광주타임즈]이승현 기자=순천만국가정원은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위로하고 가을추억을 선물하고자 오는 22일부터 10월 31일까지 네덜란드정원 1500㎡에 ‘고흐가 사랑한 아름다운 화실·정원’을 주제로 국화를 활용한 반 고흐의 작품을 재탄생시킨다.


이번 가을 국화정원은 네덜란드 대표 화가인 고흐의 작품 중 별이 빛나는 밤, 병원의 안뜰을 포함해 총 5개작을 모티브로 한 공간별 정원이 연출되며, 국화조형물 현애작·다륜대작 등 30여점과 더불어 기타 조형물(자연소재 오브제) 20여점을 활용해 조성된다.


관람 포인트로는 국화작품 외 선명한 색상대비를 이루는 신품종 초화류(레드 해바라기 등)와 동선별 오브제를 활용한 포토존을 꼽을 수 있으며, 이젤을 사용한 작품설명은 연출의 완성도를 높여주는 또 하나의 볼거리다.


순천시 관계자는 “예술가 고흐는 정원을 유일한 안식처라 느꼈다”라며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시민들이 가족·연인과 함께 고흐의 이야기가 담긴 이곳 순천만국가정원에서 깊어가는 가을의 정취를 느끼고 마음의 위로를 받을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만국가정원은 코로나 대응을 위해 개인별 발열체크 및 전자출입명부(QR코드) 작성, 손 소독,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확인 후 입장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