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 중요 역사·기록 ‘한자리에’
상태바
함평 중요 역사·기록 ‘한자리에’
  • /함평=나근채 기자
  • 승인 2020.10.06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연면적 589.66㎡·지상 2층 규모 ‘기록관’ 건립 …27일 개관
함평군 기록관./함평군 제공
함평군 기록관./함평군 제공

[함평=광주타임즈]나근채 기자=지역의 귀중한 역사와 기록, 사료들을 한 곳에 모아 보존할 함평군 기록관이 오는 27일 개관한다.


6일 함평군은 군청 인근 옛 선거관리위원회 부지에 연면적 589.66㎡, 지상 2층 규모의 함평군기록관이 오는 27일 공식 개관한다고 밝혔다.


군은 기록물의 체계적인 관리와 보존을 위해 현대식 기록관이 필요하다고 보고 지난 2018년부터 2년간 기록관 신축을 추진했다.


특히 신축 기록관에는 열람·사무실과 보존서고, 항온·항습 공기순환 시설, 가스식 자동 소화 시설 등의 최신식 보존 시스템이 설치됐다.


또한 약 20여만 권의 일반문서와 행정박물, 도면, 시청각기록물 등을 보관할 수 있는 이동식 서가(모빌랙) 94동과 기록 관리 업무를 전담할 기록연구사 등 전문 인력도 상시 배치했다.


군은 새로 개관하는 함평군기록관을 통해 기록물 생산‧이관·평가·폐기·보존 등의 기록물 관리 전 과정을 보다 효율적으로 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함평군 기록관 내부 모습./함평군 제공
함평군 기록관 내부 모습./함평군 제공

군 관계자는 “최근 각 부서에서 개별 보관하고 있던 기록물을 기록관으로 일괄 이관하고 중요기록물에 대해서는 DB구축과 서고관리시스템까지 마련했다”면서 “앞으로 신축 기록관을 통해 군 기록물뿐만 아니라 지역공동체 역사 전부를 잘 보존하고 적극적으로 유지‧활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함평군기록관은 오는 27일 개관식 이후 본격 운영되며, 개관식은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라 이상익 군수 등 군 관계자 20여 명 만이 참석한 채 간소하게 치러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