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달마고도 걸으며 가을정취 만끽하세요”
상태바
해남군 “달마고도 걸으며 가을정취 만끽하세요”
  • /해남=박효원 기자
  • 승인 2020.11.15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달간 매 주말 걷기행사 진행…해남읍 셔틀버스 운영
해남 미황사./해남군 제공
해남 미황사./해남군 제공

[해남=광주타임즈]박효원 기자=땅끝마을 아름다운 절 미황사와 달마산에 가을이 무르익었다.


한반도의 마지막 단풍이 머무는 곳, 땅끝해남이 만추의 정취로 물드는 가운데 해남군은 지난 14일부터 한달동안 매주 토, 일요일 달마고도 걷기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걷기 행사는 초보자들도 쉽게 걸을 수 있는 ‘달마고도 맛보기’코스(2시간 소요)부터 달마고도 전 코스를 걸어보는‘달마고도 마냥걷기’코스(7시간 소요) 등 다양하게 구성돼 있다. 또한 걷기 후 마을 탐방까지 이어지는 ‘마실가기’코스, ‘새벽걷기’ 코스 등도 마련돼 있어 달마고도를 찾는 이들에게 즐길거리도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이 기간 동안 해남읍에서 미황사까지 무료로 셔틀버스가 운영된다. 대중교통의 운영횟수가 적어 참여가 어려웠던 이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차수별 20명 이내로 사전 접수해 운영한다.


자세한 일자별 걷기 코스는 해남군청 홈페이지(http://www.haenam.go.kr/tour) 및 관광과 축제팀(061-530-5159)에 문의하면 확인할 수 있다.


달마고도는 땅끝마을 아름다운 절 미황사가 있는 달마산에 조성된 17.74km에 이르는 둘레길로, 역사·문화자원이 풍부한 옛길 그대로 조성해 자연훼손을 최소화하면서도 걷기 편하게 조성한 남도 대표 걷기 여행길이다. 2017년 11월 개통 이후 18만여 명의 국내 워킹족이 다녀간 것은 물론, 재방문율도 높아 도보여행의 명소로서 위상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달마고도에서 가을 끝자락의 정취를 만끽하며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힐링하시기 바란다”며“즐겁고 안전한 걷기행사가 될 수 있도록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