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지도읍 대진수리사 ‘백년가게’ 선정
상태바
신안 지도읍 대진수리사 ‘백년가게’ 선정
  • /신안=박효원 기자
  • 승인 2020.11.17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77년 창업…뛰어난 가전제품 수리 기술 명성 자자

[신안=광주타임즈]박효원 기자=신안군(군수 박우량) 지도읍 대진수리사가 백년가게로 선정돼 최근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주최로 현판식이 개최됐다.

백년가게란 업력 30년 이상의 소상공인을 발굴해 백년이상 존속·성장할 수 있도록 육성하는 사업으로 신안군에서는 첫 번째로 지도읍 대진수리사가 선정됐다.

대진수리사는 1977년에 창업해 43년이 된 가전제품 수리 전문업체로서 지도읍 내에서 뛰어난 기술로 명성이 자자한 곳이다.

대진수리사 대표자 양대영씨는 “백년가게로 선정 된 만큼 장수 경영에 대한 노하우를 후배들에게 전수하며 백년 성공모델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황성주 지도읍장은 “신안군 백년가게 1호가 지도읍 대진수리사로 선정돼 영광스럽고 앞으로 제2호, 제3호가 나올 수 있도록 백년가게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으며 코로나19 여파에 어려운 소상공인들이 힘을 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PC 바이라인 하단 하이라이트 3슬롯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