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위기 가정 지원 ‘우렁각시’ 사업 개시
상태바
순천시, 위기 가정 지원 ‘우렁각시’ 사업 개시
  • /순천=이승현 기자
  • 승인 2020.02.11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거환경 열악 취약계층 대상 맞춤형 가사서비스 제공 
순천시(시장 허석)가 지난 1월부터 관내 위기 가정을 위한 맞춤형 서비스 활동인 ‘우렁각시’ 2인 2조, 4명 인력을 구성해 43가구를 대상으로 서비스 활동에 나섰다. /순천시 제공
순천시(시장 허석)가 지난 1월부터 관내 위기 가정을 위한 맞춤형 서비스 활동인 ‘우렁각시’ 2인 2조, 4명 인력을 구성해 43가구를 대상으로 서비스 활동에 나섰다. /순천시 제공

[순천=광주타임즈]이승현 기자=‘우렁각시’사업은 주거환경이 열악한 저소득 취약계층 가구(알콜성 질환, 독거노인, 부자가정, 조손가정, 정신질환환자가구 등)의 집을 찾아 청소, 빨래, 반찬 만들기 등 가사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또한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사회취약계층의 경우 생계문제 뿐만 아니라 단순한 생활불편 문제조차 해결 못하는 경우가 다수 발생하는 점을 감안해 안부살피기, 위생지도, 말벗지원 등의 정서지원 활동 등 생활밀착형 복지서비스도 함께 실시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에 비해 서비스 제공 인력이 2명에서 4명, 사업비가 3000만 원에서 4000만 원으로 확대됐다”며 “민관 협력해 시민 누구도 소외받지 않고 더 따뜻한 복지도시를 위해 지속적 추진으로 취약계층의 행복한 삶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