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전문대도 줄줄이 재택수업 연장
상태바
광주·전남 전문대도 줄줄이 재택수업 연장
  • /박주영 기자
  • 승인 2020.03.25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마지막 주→4월 첫 주까지 연기

[광주타임즈]박주영 기자=4년제 대학에 이어 전문대학들도 코로나19로 인한 재택수업을 4월 첫주로 추가 연기하고 있다.


광주 동강대학교는 25일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당초 지난 16일부터 2주간 진행하기로 한 온라인 강의, 과제물 제출 등 비대면 수업을 오는 4월 5일까지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동강대는 학교와 학과 홈페이지에 비대면 수업 연장을 공지하고 학생들의 혼선을 막기 위해 문자메시지와 유선전화로도 안내할 예정이다.


동강대는 온라인 강의 등 비대면 수업일정이 늘어남에 따라 동영상 콘텐츠 업로드와 e-러닝 콘텐츠 제작지원 등 사이버 강의실 운영 지원에 더욱 적극 나설 예정이다.


특히 교수학습개발원은 이달 초부터 교수연구동 지하에 마련된 교수매체 제작실에서 온라인강의 촬영이나 프로그램 지원을 돕고 있다. 일부 학과에서는 SNS를 통해 실시간으로 출석을 체크하고 다양한 의견 등을 나누며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조선이공대도 오는 29일까지 2주간 진행키로 한 재택수업을 4월5일까지 추가 연장했다.


조선이공대는 개강 후 지난 16일부터 이러닝(e-learning) 교육시스템을 통해 20개 학과 비대면 수업을 진행 중이다. 또 재택수업으로 발생하는 실험실습 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종강 일정은 신중한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


앞서 전남대와 조선대, 호남대, 광주대, 동신대 등 주요 4년제 대학들도 비대면 재택수업을 4월 첫주까지 연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