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4개 농협RPC 통합한다
상태바
나주시 4개 농협RPC 통합한다
  • /나주=정종섭 기자
  • 승인 2020.11.18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평·마한·동강·다시농협 공동법인 창립총회 개최
브랜드 통합·도정시설 개선…쌀 시장 경쟁력 확보
나주시는 지난 17일 농업기술센터 다목적강당에서 NH농협나주시지부, 남평, 마한, 동강, 다시 4개 농협과 통합RPC 사업체계 구축을 위한 ‘나주시농협쌀조합 공동사업법인 창립총회 및 업무협약’을 가졌다.                                                                                                                                                                                                       /나주시 제공
나주시는 지난 17일 농업기술센터 다목적강당에서 NH농협나주시지부, 남평, 마한, 동강, 다시 4개 농협과 통합RPC 사업체계 구축을 위한 ‘나주시농협쌀조합 공동사업법인 창립총회 및 업무협약’을 가졌다. /나주시 제공

[나주=광주타임즈]정종섭 기자=나주시 관내 4개 농협이 나주 쌀 품질 경쟁력 강화를 위해 미곡종합처리장(RPC)을 하나의 법인으로 통합한다.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지난 17일 농업기술센터 다목적강당에서 NH농협나주시지부, 남평, 마한, 동강, 다시 4개 농협과 통합RPC 사업체계 구축을 위한 ‘나주시농협쌀조합 공동사업법인 창립총회 및 업무협약’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창립총회에는 강인규 나주시장, 김영덕 시의회의장과 도·시의원, 14개 지역농협 조합장, 임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표이사 선임 등 임원선출 및 통합법인 정관, 사업계획서(안)에 대한 의결 승인을 완료했다.


RPC통합법인은 쌀 수입 개방 확대, 생산 인구 감소, 쌀 소비문화 위축 등으로 대내외적 요인으로 어려움을 겪는 양곡 산업의 자구책으로 추진돼왔다.
‘왕건이 탐낸 쌀’, ‘드림생미’ 등 나주 쌀 브랜드 통합과 노후화한 도정시설의 현대화 등을 통해 유통환경과 소비자의 기호 변화에 적극 대응할 수 있도록 쌀 산업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통합RPC는 이날 창립총회를 통해 농림축산식품부에 법인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이번 RPC통합을 통해 개별 운영의 한계를 극복하고 나주 쌀 대표브랜드 개발과 통합마케팅 체계를 구축함으로써 나주 쌀 산업의 새로운 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동법인이 농업인들의 희망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